PLCC ‘빨대카드’ 론칭 “혜택 다 쓸 수 있도록” 업계 최초 코칭 서비스 제공

카드 발급 후 뱅크샐러드 앱 이용 시, 빨대카드 전용 실시간 혜택 한도 및 실적 달성 여부 ‘코칭’

스타벅스∙배달의민족∙넷플릭스 등 인기 가맹점 할인…2020년 지출 TOP5 카테고리 혜택으로 연결

5월까지 카드 신청을 완료한 고객은 소지월 포함 3개월간 월 혜택 2배 지급…최대 10만원 할인


고객의 라이프를 관리하는 마이데이터 전문기업 뱅크샐러드(대표 김태훈)가 롯데카드(대표 조좌진)와 손을 잡고 PLCC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특히 뱅크샐러드 PLCC는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별도의 연동 없이, 뱅크샐러드 앱에서 고객을 위한 ‘실시간 혜택 코칭 서비스’를 탑재해 눈길을 끈다.

이번에 선보이는 뱅크샐러드 PLCC(상업자 표시 신용카드)의 정식 명칭은 ‘빨대카드’이다. 빨대로 음료를 바닥까지 빨아먹듯 혜택을 바닥까지 쓸 수 있도록 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뱅크샐러드 앱에서 버튼 한 번만 누르면 빨대카드가 자동으로 등록이 되고, 이후부터는 실시간으로 혜택 코칭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신경써서 관리하지 않으면 놓치기 쉬운 월별 실적 현황이나 이용 가능한 혜택 등을 푸시 알림으로 보내 줌으로써 카드를 알차게 사용할 수 있다.

고객들이 최대한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실적 및 혜택 관리를 코칭해 줌으로써 카드의 혜택을 100% 활용할 수 있게 한 것이다.

예를들어 ‘1만원만 더 결제하면 다음 달 혜택 레벨이 올라요’와 같은 알림이 제공되는 식이다. 또한 사용하지 못한 혜택이 있을 때에는 ‘사용하지 않으면 곧 없어지는 혜택 15,000원이 있습니다’와 같은 맞춤 알림이 제공된다. 이는 고객들이 카드사의 기준에 맞추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개인의 활용도에 맞춰 혜택을 알차게 활용하게 함으로써 보다 현명하고 똑똑한 소비를 할 수 있게 돕는다.

이에 따라 카드 혜택 역시 고객에게 가장 필요한 ‘생활 밀착형’으로 구성됐다. 뱅크샐러드는 2020년 뱅크샐러드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지출한 카페, 배달, 스트리밍 서비스, 편의점 등의 TOP5 카테고리를 혜택으로 담아 활용도를 높였다. 대표 가맹점으로는 스타벅스, 투썸플레이스, 배달의민족, 왓챠, 넷플릭스, 멜론, GS25 등이다. 뿐만 아니라 전월 이용 실적에 따라서 월 최대 5만원까지 할인 받을 수 있으며, 5월까지 카드를 신청하면 소지월 포함 3개월 간 1인당 월 최대 10만원까지 혜택이 2배로 늘어난다.

뱅크샐러드 PLCC ‘빨대카드’는 지금 뱅크샐러드 앱에 접속해 카드출시 알림을 사전 신청할 수 있으며, 4월 1일 이후 정식 출시 및 발급된다. 연회비는 국내 및 해외 모두 2만원이다.

뱅크샐러드는 PLCC 론칭을 통해 고객의 연동 불편함을 덜어주고, 데이터를 기반해 카드 혜택의 코칭을 해줌으로써 향후 마이데이터 시대에서의 초개인화 금융 관리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게 하는데 초점을 맞췄다. 그리고 최근 MZ세대를 대상으로 공격적인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롯데카드와 손을 잡음으로써 2030세대를 집중 공략할 전망이다.

뱅크샐러드 ‘빨대카드’를 론칭한 조욱진 PO는 “빨대카드는 많은 사람들이 신용카드 발급 시에는 혜택을 꼼꼼하게 비교하지만 발급 이후 혜택을 제대로 누리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는 점에서 출발했다”며 “많은 고객들이 빨대카드를 통해 카드 혜택을 제대로 누리고, 향후 고객이 정보를 일부러 찾지 않아도 알아서 카드 혜택을 알려 주는 생활 밀착형 카드로 자리매김 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뱅크샐러드는 이번 빨대카드 론칭을 시작으로 PLCC 확장 가능성도 긍정적으로 검토할 계획이며, 혜택 코칭 서비스도 고도화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뱅크샐러드는 개인의 라이프를 혁신하는 마이데이터 플랫폼으로 보다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해오고 있다. 개인의 자산관리를 책임지는 ‘금융’ 영역을 넘어서 ‘라이프’까지 관통하는 신규 서비스들을 올해 계속 선보이며, 고객이 마이데이터를 통해 새로운 생활 습관을 만들고, 고객의 습관도 데이터화함으로써 누구나 더 나은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보다 빠르게 뱅크샐러드에 도달하는 방법 🚀

지원하기